송골매
평가: 0+x

“What’s his name Daddy?” The little girl inquired, her eyes were wide as she looked up at the tall droid standing motionless in front of her.
"이 로봇 이름이 뭐에요, 아빠?" 어린 소녀가 물었다. 어린 소녀의 눈은 꿈적조차 않는 키 큰 드로이드를 바라보면서 점점 커져만 갔다.

“Well, according to the directions Anderson gave us, its preprogrammed personality is called Hector, but we can call it anything you want sweetie,” James replied as he ruffled his daughter’s hair.
"음, 앤더슨이 우리한테 준 지시서에 따르면 이 친구한테 미리 설치해 놓은 자아는 헥터라고 불린다만, 우린 이 로봇을 너가 원하는 이름대로 부를 수 있단다, 내 딸아." 제임스가 어린 소녀의 머리를 헝클어주면서 대답했다.

“What’s Hector mean?” She asked as she pulled away from her father’s hand.
"헥터가 무슨 뜻이에요?" 어린 소녀가 그녀의 아버지의 손에서 벗어나면서 물어보았다.

“He was a great warrior. A defender of the city of Troy.”
"그는 멋진 영웅이었단다. 트로이 도시의 수호자였지."

“Is he a great warrior too?”
"얘도 멋진 영웅이었나요?''

“It had better be after what I paid.” James chuckled.
''내가 쓴 액수를 생각하면 그래야겠지." 제임스가 웃으면서 말했다.

“Then I want to name him Hector too!”
"그러면 나도 얘를 헥터라고 부르고 싶어요!"

“Of course sweetie,” James said with a small smile. “PSHUD #31, from this moment on you are to respond to the name Hector. Do you understand?”
"물론이지, 내 딸아." 제임스가 작은 미소를 지으면서 말했다. "PSHUD #31, 지금 이 순간부터 너는 헥터라는 이름에 반응해야 해. 내 말 이해했지?"
The droid nodded. It then looked down as the little girl grabbed its hand.
드로이드는 고개를 끄덕였다. 어린 소녀가 드로이드의 손을 잡자 드로이드는 그녀를 내려다보았다.

“Can I play with Hector now, Daddy?” She asked, her grin running from ear to ear as she began to tug at the droid.
"지금 헥터하고 놀아도 돼요, 아빠?'' 어린 소녀가 드로이드를 힘껏 끌어당기고 입이 귀에 걸릴 정도로 활짝 웃으며 물었다.

“Of course you can,” James replied. “Whenever Daddy isn’t using Hector you two can play together as much as you like. It will always be here for you Sarah. Always.”
"그럼, 물론이지." 제임스가 대답했다. "아빠가 헥터를 사용하지 않을 때에는 얼마든지 너희 둘이서 놀 수 있단다. 헥터는 항상 세라 너를 위해 이 자리에 계속 있을 거야. 항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