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P-3279 번역
평가: 0+x


Item Number: 3279

Clearance Level: One

Object Class: Neutralized

일련번호: 3279

보안 인가 등급: 1등급

등급: 무효(Neutralized)

AB071_Merionis_hurrianae.JPG

SCP-3279's 117th instance, as an Indian Desert Jird (Meriones hurrianae). 인도사막저드(Meriones hurrianae)의 모습으로 나타난 SCP-3279의 117번째 개체.

Archived Containment Procedures: Due to the nature of SCP-3279's reappearance, focus has shifted from capture to redirection. Nonlethal force is to be used to ensure SCP-3279 instances do not travel into civilian areas. If a MAUBAAD1 event is viewed by a civilian, Class-A amnestics are to be administered. The village in which SCP-3279 instances appear has been bought, and is patrolled by 4 guards, one operating a remote viewing system to track SCP-3279 instances.
보존된 격리 절차: SCP-3279의 계속 다시 나타나는 특성 때문에 포획 대신 몰이에 집중하기로 한다. 비살상적 방법으로 SCP-3279 개체가 민간인 구역으로 들어가지 않도록 하여야 한다. 마우바드(MAUBAAD)2 현상을 일반인이 목격하였을 때에는 A급 기억소거제를 투여하여야 한다. SCP-3279 개체가 나타나는 마을이 매입되었고 그곳은 4명의 경비병이 순찰한다. 그 중 한 명은 원격 감시 장비로 SCP-3279 개체를 추적한다.

Archived Description: SCP-3279 is a series of animals traveling from Jhelum, in Pakistani Punjab, in the general direction of Chandigarh, located in Indian Punjab. SCP-3279 instances frequently take the form of local, native mammals and birds, such as rhesus monkeys, wild boars, parrots, and mongooses. SCP-3279 display typical animal behaviors, such as foraging and hunting, but will spend roughly 70% of their time awake attempting to travel to Chandigarh.
보존된 설명: SCP-3279은 파키스탄 펀자브 주의 젤룸에서 인도 펀자브 주의 찬디가르 방향으로 이동하는 일련의 동물들이다. SCP-3279 개체들은 붉은털원숭이, 멧돼지, 앵무새와 몽구스 등 지역 토착 생물들의 형태를 띤다. SCP-3279는 채집을 하거나 사냥을 하는 등 일반적인 동물의 생태를 보이나, 대략 깨어 있는 시간의 70% 정도를 찬디가르로 이동하는 데 쓴다.

Only one SCP-3279 instance exists at a time. In the case of death, grievous injury, or another event which renders a SCP-3279 instance unable to travel, instances will undergo a MAUBAAD event, in which the following occurs:
한 시점에는 한 마리의 SCP-3279만이 존재한다. SCP-3279 개체가 죽거나 치명적인 상처를 입거나 다른 이유로 이동할 수 없게 되면, 그 개체는 마우바드 현상을 겪는다. 마우바드 현상 중에는 다음 일들이 일어난다.

  • SCP-3279, if not already deceased, will die, typically via cardiac arrest or other instantaneous methods.
  • SCP-3279 will transform into a pile of local flora and dirt crudely resembling its body.
  • Another SCP-3279 instance will spontaneously appear, fully grown, in an abandoned house's bedroom in Jhelum, hereafter referred to as SCP-3279-1. The new instance will be a different animal from the previous.
  • SCP-3279가 이미 죽지 않았다면 심장마비 등으로 즉사한다.
  • SCP-3279가 자기 몸과 대충 비슷하게 생긴 현지 토착 식물과 흙 더미로 변한다.
  • 다른 성체 SCP-3279 개체가 젤룸에 있는 폐가의 침실(이하 SCP-3279-1로 칭함)에서 나타난다. 이 새로운 개체는 이전 개체와는 다른 동물이다.

SCP-3279-1 has been abandoned since 1947, due to the Partition of India.3 It was formerly owned by a Mr. Raj Singh and Mrs. Gurpreet Kaur. Singh was killed during the movement of refugees during Partition, and Kaur passed away in Chandigarh in 1987.
SCP-3279-1은 1947년 이후 인도의 분단4 때문에 버려져 있었다. 전 주인은 남편 라주 싱과 아내 구르핏 카우르였다. 싱은 분단 당시 피난 중 사망했고 카우르는 1987년에 찬디가르에서 사망하였다.

Discovery: SCP-3279 was discovered on September 19th, 1987. Reports of a fully grown Indian elephant (Elephas maximus indicus) appearing in an otherwise abandoned house, despite the animal not being native to the area, were noticed by Foundation crawlers in Northern India. The surrounding land was bought, inhabitants of the village were relocated, and Foundation personnel set up a small base of operations after reconstruction of the house, due to destruction caused by the first recorded instance of SCP-3279.
발견: SCP-3279는 1987년 9월 19일에 발견되었다. 인도 북부의 재단 정찰가들이 인도코끼리(Elephas maximus indicus) 그 지역에 살지 않는 동물인데도 성체가 버려진 집에서 나타났다는 보고 여럿을 접했다. 주변 부지는 매입되었고, 마을 주민들은 이주시켰으며, 처음 보고된 SCP-3279 개체 때문에 파괴된 집을 다시 짓고 작은 전진 기지를 세웠다.


Addendum 3279/1 부록 3279/1


Abridged Table of SCP-3279 Instances SCP-3279 개체 요약표

Instance MAUBAAD Event Trigger Location
개체 마우바드 현상 발생 원인 위치
254, an Indian peacock (Pavo cristatus). SCP-3279 was captured along with a female in the area, intending to be sent as a breeding pair to a local zoo. In transit, SCP-3279 underwent a MAUBAAD event. 17 km north-northwest of Gujranwala.
254, 인도공작 (Pavo cristatus). 지역 동물원에 번식용 쌍으로 보내기 위해 SCP-3279가 근처에 있던 암컷과 함께 포획되었다. 이송 중 SCP-3279는 마우바드 현상을 겪었다. 구지란왈라 북북서쪽 17km.
312, a rhesus macaque (Macaca mulatta). SCP-3279 was killed by a yellow-throated marten. 20 km northeast of Farooqabad.
312, 히말라야원숭이 (Macaca mulatta). SCP-3279가 노란목도리담비에게 죽었다. 파루콰바드 북동쪽 20km.
373, a northern pintail (Anas acuta). SCP-3279 attempted to drink from areas where the Chenab river no longer flows, before flying off. It later died, presumably due to dehydration. 5 km south of Lahore.
373, 고방오리 (Anas acuta). SCP-3279가 체나브강의 말라붙은 지역에서 물을 마시려 하고 날아올랐다. 이후 개체는 죽었으며, 사인은 탈수로 추정된다. 라호르 남쪽 5km.
421, a urial (Ovis orientalis vignei). SCP-3279 was shot for meat. 10 km west of Lahore.
421, 우리알 (Ovis orientalis vignei). 고기를 얻으려 쏜 총에 SCP-3279가 맞았다. 라호르 서쪽 10km.
518, a wild boar (Sus scrofa). Border patrol agents shot SCP-3279 as it attempted to cross through the main gate. Pakistani-Indian border.
518, 야생 멧돼지 (Sus scrofa). SCP-3279가 국경 주 관문을 넘으려 하자 국경경비대원들이 총으로 쏘았다. 파키스탄-인도 국경.
621, a blackbuck (Antilope cervicapra). SCP-3279 was attacked by pariah dogs5, dying due to a severed jugular. SCP-3279 was consumed completely, before the MAUBAAD event triggered, affecting only what remained of SCP-3279. 20 km east of Amritsar.
621, 인디아영양 (Antilope cervicapra). SCP-3279는 파리아개6들에게 공격당해 경정맥 파열로 죽었다. SCP-3279는 마우바드 현상이 일어나기 전에 완전히 뜯어먹혔고, 먹고 남은 부분만이 현상을 겪었다. 암리차르 동쪽 20km
671, a northern goshawk (Accipiter gentilis). [ERROR] - See Addendum 3279/2. Chandigarh.
671, 흰참매 (Accipiter gentilis). [오류] - 부록 3279/2 참조 찬디가르

Addendum 3279/2 부록 3279/2


SCP-3279 Neutralization SCP-3279 무효화

SCP-3279's 671st instance successfully reached Chandigarh on April 12th, 1999. The instance first stopped at Gurdwara Shri Santsar Sahib, sitting for three hours above the Diwan hall, then proceeding to wash its beak and talons before collecting food left by those leaving the Langar. SCP-3279 then traveled to a section of the Sutlej River. Resting and preening for approximately 30 minutes, SCP-3279 then dove into the water. It did not reemerge, as a large mass of saffron and yellow roses floated to the lake's surface. No SCP-3279 instance emerged from SCP-3279-1. Instead, a note was found underneath a small Kara7, attached below. The origin of both items is unknown.

1999년 4월 12일, 찬디그라에 671번째 SCP-3279 개체가 도착하는 데 성공했다. 개체는 먼저 구루드와라 시리 산트사르 사힙 사원에 멈춰서 세 시간동안 디완 회랑8 위에 앉아 있다가, 부리와 발톱을 씻고 랑가르9에서 사람들이 남기고 간 음식을 모았다. 그 다음 SCP-3729는 수틀레지강으로 이동했다. SCP-3729는 30분가량 쉬면서 깃털을 정리하고 나서 물속으로 뛰어들었다. 개체는 다시 나타나지 않았으며, 많은 양의 사프론과 노란 장미들이 호수 표면으로 떠올랐다. SCP-3729-1에선 SCP-3729 개체가 나타나지 않았다. 대신 작은 카라10 밑에서 쪽지 하나가 발견되었다. 내용은 아래에 서술한다. 카라와 쪽지가 어떻게 나왔는지는 불명이다.

ਮੈਂ ਮਾਇਆ ਦੇ ਚੱਕਰ ਨੂੰ ਤੋੜਿਆ ਹੈ| ਮੈਂ ਇਥੇ ਆਪਣੇ ਨਵੇਂ ਵਤਨ ਵਿਚ ਬੈਠਦਾ ਹਾਂ| ਮੈਂ ਭੁੱਲ ਗਿਆ ਹਾਂ ਕਿ ਮਨੁੱਖ ਅਤੇ ਰੱਬ ਦੋਹਾਂ ਦੁਆਰਾ ਪਿਆਰ ਕਰਨ ਦਾ ਇਸਦਾ ਕੀ ਅਰਥ ਹੈ| ਮੇਰਾ ਸਰੀਰ ਉਥੇ ਹੈ, ਪਰ ਮੇਰੀ ਆਤਮਾ ਹਰ ਜਗ੍ਹਾ ਹੈ| ਮੈਂ ਇਸ ਵੈਸਾਖੀ ਵਾਲੇ ਦਿਨ ਇਕ ਚੀਜ਼ ਜਾਣਦਾ ਹਾਂ| ਪੁਨਰ ਜਨਮ ਦਾ ਚੱਕਰ ਟੁੱਟ ਗਿਆ ਹੈ, ਅਤੇ ਹੁਣ ਮੈਂ ਤੁਹਾਡੇ ਨਾਲ ਕਣਕ ਦੇ ਖੇਤਾਂ ਵੱਲ ਦੌੜ ਸਕਦਾ ਹਾਂ|


I have broken the cycle of Maya. I sit here in my new homeland. I have forgotten what it means to be loved by both man and God. My body is there, but my spirit is everywhere. I know one thing on this Vaisakhi day. The cycle of rebirth is broken, and now I can run with you to the wheat fields.


나는 마야의 순환을 깨고 여기 새 고향 땅에 앉아있소. 난 인간과 신 모두에게 사랑받는 것이 무엇인지를 지금껏 잊고 있었소. 내 몸은 저기 있지만 내 영혼은 온누리에 있소. 이 바이사키11 날 단 한 가지는 알겠소. 환생의 순환은 끊어졌고 이제 내가 당신과 함께 밀밭으로 달릴 수 있다는 것만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