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스, 성공, 타깃 광고

Included page "component:info-ayers" does not exist (create it now)

평가: 0+x

Phillip Foster's wife was away at a teacher's conference, and he had the whole house to himself. Mostly that meant he could walk around in his boxers and watch whatever he wanted.
필립 포스터Phillip Foster의 아내는 교사 회의에 참여하러 갔고 그는 집 전체를 독차지하고 있었다. 즉 대부분은 복서 팬티만 입고 돌아다니고 원하는 채널을 볼 수 있다는 의미였다.

It was getting late, but 8 Mile was on. It wasn't his favorite movie in the world, but it always struck a chord with him. He'd drifted off to sleep a couple of times in his chair, but this was the big finish. Eminem's character was in the middle of delivering his final verse when he stopped short.
늦어지고 있었지만, 8마일이 나오고 있었다. 그가 세상에서 가장 좋아하는 영화는 아니었지만, 항상 심금을 울렸다. 그는 의자에 앉은 채로 몇 번 잠들려고 했지만, 결국 대단원까지 왔다. 에미넴의 캐릭터가 마지막 벌스를 하는 도중 갑자기 에미넴의 캐릭터는 샷을 끊었다.

That was strange, and Phillip sat up in his chair. The character looked directly into the camera and smiled. Then it started to talk to him.
이상한 일이었고, 필립은 의자에서 일어났다. 캐릭터는 카메라를 똑바로 쳐다보며 웃었다. 그리고 그에게 말을 걸었다.

Hi. Sorry to interrupt the show but let's be honest. You've seen this already. I win, I flip off Brittany Murphy. The movie's pretty much done. It's over.
그래. 영화 방해해서 미안한데 솔직히 봐. 이미 본거잖아. 내가 이기고, 브리트니 머피에게 엿날리지. 영화는 거의 다 됐고. 끝났어.

Now, you're probably wondering who I am. That's the wrong question to ask. You should be asking: Who're you?
이제, 아마 내가 누군지 궁금할텐데. 그건 틀린 질문이야. 이렇게 물어야지. 너는 누구지?

Phillip shook his head and mouthed the words "Phillip Foster" almost as an afterthought. He didn't understand what was going on anymore. This had to be a dream.
핍립은 고개를 저으며 거의 나중에야 떠올린 것처럼 "필립 포스터"란 단어를 웅얼거렸다.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거의 이해하지 못하고 있었다. 꿈인게 분명하다.

That's your answer? You're getting this all wrong. You're more than a name. You're a cog in the machine. You work your ass off, and what do you get for it? Shit. That's why your wife is going to fuck another guy.
그게 답이야? 완전 잘못 알고 있네. 넌 그 이름 이상이야. 넌 기계의 톱니바퀴야. 넌 좆빠지게 일하는데, 왜 그러는거야? 씨발. 그게 이 아내가 다른 놈이랑 떡치는 이유겠지.

That's right. She said she went to a conference in Wichita. But she's still in town. What if I told you she was planning on fucking one of the other teachers from her school?
맞아, 위치타에 있는 회의에 간다고 말했겠지. 하지만 아직 마을에 있어. 내가 니한테 니 아내가 자기 학교의 다른 선생 하나랑 떡칠 계획이라고 하면 뭐하게?

A man who, and I swear this is the truth, is named Clancy Higgenbothem. A guy who listens to Celine Dion's "My Heart Will Go On" every morning on repeat while he gets ready for work. That's the man you're losing your wife to.
어떤 놈이냐, 내가 맹세컨데, 클랜시 히긴보텀이라는 놈이지. 셀린 디온의 "My Heart Will Go On"을 매일 아침 출근 준비를 하면서 반복재생하는 놈이지. 그놈이 니가 니 아내를 뺏긴 놈이라고.

Phillip was certain this was a nightmare of some kind. His rising anxiety making itself manifest. He reached for his remote and changed the channel. The History Channel logo came up, and transitioned into some sort of program about the 1980 presidential race.
필립은 이게 어떤 악몽 같은 거라고 확신했다. 그의 늘어만가는 불안감 때문에 나타난 것일 것이다. 그는 손을 리모콘으로 뻗어 채널을 돌렸다. 히스토리 채널의 로고가 나타났고, 1980년 대선 레이스에 대하 어떤 프로그램으로 넘어갔다.

The voice-over introduced a post election interview with Jimmy Carter, who looked directly into the camera to answer a question about why he'd lost. Only he didn't answer. He started talking to Phillip again.
해설은 지미 카터의 선거 후 인터뷰를 소개하고 있었고 지미 카터는 왜 그가 졌는지 답하기 위해 카메라를 똑바로 쳐다보고 있었다. 그저 그는 대답하지 않았다. 그는 다시 핍립에게 말을 걸었다.

Changing the channel doesn't change the truth. You still love her but she stopped loving you a long time ago. You spend your days at your meaningless job and never talk to her when you get home. Still, you're a good man.
채널을 바꾼다고 진실이 바뀌진 않네. 자네는 여전히 그녀를 사랑하지만 그녀느 오래전부터 자네를 사랑하지 않았네. 자네는 자네의 하루를 자네의 의미없는 일에 쏟고 집에 와서는 한 번도 그녀에게 말을 건적이 없지. 그럼에도, 자네는 좋은 사람이지

I'm not here just to save your marriage. I'm here to save your life. This unremarkable life you lead. One you could lose at any moment. You want success. You want respect. You want people to regret when you're not around and light up when you enter the room. We can give that to you, and at a fair price.
난 그저 자네 결혼생활을 지켜주려고 온게 아닐세. 자네 인생을 지켜주려왔지. 이 자네가 사는 별볼일 없는 인생을. 언제든 잃어버릴 수 있는 것을. 자네는 성공하길 원하네. 자네는 존경받기를 원하네. 자네는 자네가 없을 때 사람들이 자네를 그리워하고 방에 들어가면 불이 켜지길 바라네. 우린 자네에게 그걸 줄 수 있네, 가격도 공정하지.

Phillip's lips turned down into a frown. This was more than a bad dream. He changed the channel again. The Discovery Health Channel popped up on the screen. He got up from his chair and pulled out his phone. He wasn't even sure what the program in the background was about, and it didn't matter, because the voice-over was directed at him.
필립의 입술은 찌푸려졌다. 악몽 이상이었다. 그는 다시 채널을 바꿨다. 디스커버리 헬스 채널이 화면에 나타났다. 그는 의자에서 일어나 휴대전화를 꺼냈다. 그는 뒤에서 나오고 있는 프로그램이 뭔지 몰랐고, 해설이 그에게 직접 말을 걸고 있었기에 알고 싶지도 않았다.

Stop doing that and let me finish.
그만하고 내 말이나 끝까지 듣게.

I know what you're thinking, but we don't want your money. We don't want your firstborn or your soul. My people can ensure your success from now until you die. All you have to do is promise to do us a favor in the future. Consider it a commission on your success.
뭔 생각하고 있는지 아네, 하지만 우리는 자네 돈을 원하는 게 아니네. 자네의 장자나 자네 영혼 같은 것도 필요 없네. 내 직원들은 자네가 죽을 때까지 자네의 성공을 보장해줄수 있네. 앞으로 우리의 부탁 하나를 들어주기만 하면 되네. 그걸 자네 성공에 대한 수수료로 생각해주게.

All we're offering you is the life you deserve. A life in the spotlight. Your wife will come back home, she'll cry and say she's sorry. Over the next few months she'll fall in love all over again. Your colleagues will listen to you more often. Your boss will treat you like a peer rather than a subordinate. Your life will come together the way you always knew it would.
우리가 제공해줄 것은 자네에게 마땅한 인생이네.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인생. 자네 아내는 집에 돌아와, 울며 용서를 구하겠지. 몇 달이 지나면 그녀는 다시 사랑에 빠질거고. 자네 동료들은 자네 말을 더 잘 들어걸세. 자네 상사는 자네를 하급자가 아니라 동기처럼 대할테지. 자네의 인생은 그리 될 줄 알았던 그 방식대로 될 걸세.

After that, you just have to do your best, work hard, and success will come your way. I guarantee it. If I'm wrong, you owe us nothing.
그 다음엔, 그냥 최선을 다하기만 하면 되지, 열심히 일하고, 그러면 성공이 따르겠지. 내 보장하지. 내가 틀렸다면, 자네는 우리에게 아무런 빚진게 없는 거야.

This is all gain and no risk. Say yes, or change the channel again. Call your wife and tell her you love her. That's all it'll take to bring her back even if you say no.
얻는 것만 있을 뿐, 위험은 없네. 네라고 말하던가, 다시 채널을 바꾸게. 자네 아내에게 전화해서 사랑한다고 말하고. 아니오라고 말한 뒤에도 그 말 한 마디면 그녀는 자네에게 돌아올 거야.

Phillip looked around him. He knew this was a moment he'd remember for the rest of his life, regardless of his choice. He whispered yes to the television.
필립은 자기 주변을 돌아보았다. 그는 지금 이 순간이 평생 잊지 못할 순간임을, 그가 무슨 선택을 하던 그럴 것이라는 걸 알았다. 그는 텔레비전에 네라고 속삭였다.

I appreciate your time, and we'll be in touch. Don't worry, you'll know when it's us.
시간을 내줘서 감사하고, 우리가 곧 접촉할 걸세. 걱정말게, 우리인지 알게 될 걸세.

In the mean time, I return you now to your regularly scheduled programming, already in progress.
그 전에, 정규 편성 프로그램으로 돌려두겠네, 이미 방송 중이네.

The voice-over paused for a moment, and then began to describe the complications associated with nyctophobia. How being afraid of the dark could prevent sufferers from leading a normal life.
해설은 잠시 멈칫하더니, 어둠공포증과 관련된 문제를 말하기 시작했다. 어둠을 두려워하는 것이 어떻게 정상적인 인생을 살지 못하게 할 수 있는지.

But Phillip never noticed that. He was already on his phone. The click of someone picking up on the other end soothed him.
하지만 필립은 그 내용을 전혀 알아차리지 못했다. 그는 이미 전화를 들고 있었다. 반대편의 누군가가 전화를 받는 딸깍소리가 마음을 안정시켰다.

He took a deep breath before saying, "I love you. I don't think I say that enough. I, uh… I just wanted you to know,"
그는 깊게 숨을 들이마쉬고는 말했다. "사랑해. 그걸론 충분하다고 생각하진 않아. 난, 어… 그냥 그걸 알았으면 좋겠어서,"

During the short silence on the other end of the call, he fiddled with his Foundation ID badge on the end table.
전화의 반대편에서 짧은 침묵이 이어지는 동안, 그는 탁자 반대편에 있는 그의 재단 ID 배지를 만지작거렸다.